YES

왼쪽메뉴 컨텐츠 바로가기
포항 문화예술 창작지구 친근한 문화예술의 놀이터 꿈틀로

포항시 중앙동 구 아카데미 극장과 중앙파출소 일대는 포항의 경제, 문화의 중심지였으나 도시계획변화 등에 따른 도심 공동화로 인해 빈 점포 등 유휴공간이 늘어나면서 활력을 잃게 되었습니다.

그러다 지난 2016년 포항시가 문화도시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원도심 문화예술 창작지구 조성사업을 시작하면서 회화, 공예, 도예, 음악, 공연, 조각 등 21 개인과 그룹의 예술가들이 14개 건물에 둥지를 틀고, 시민공모를 거쳐 ‘꿈틀로’로 공식 명칭을 정했습니다.

  • 중앙파출소가 부엉이 파출소로 변경

‘꿈틀로’는 작업실 공개, 문화예술 체험프로그램, 거리 축제 개최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, 원도심이 다시 활기를 찾을 수 있도록 입주작가와 시민이 함께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입니다.
무엇보다 문화예술의 친근한 놀이터 ‘꿈틀로’는 포항이 산업도시에서 문화도시로 변모하는데 의미 있는 역할을 하게 될 것입니다.